2009.02.02 04:39 손가락감성

어디서부터

어떤 말로 어떻게 시작해야하는지
오질 않는다, 감이.
신선함과 어색함의 그 어중간한 위치에서
생각을 한다, 낯설지만 나쁘지 않다는.

무언가에서 벗어나려는 시도가
오히려 옭아맬 수 있다는 것을 유념하며

신고
Posted by 밀리빔

블로그 이미지
픽시타고 랄라 ♩♬♪
밀리빔

공지사항

Yesterday25
Today1
Total56,543

달력

 « |  » 2017.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