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시네마'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1.06.30 트랜스포머 대기
  2. 2011.06.29 바이킹스 더블 (1)
  3. 2011.06.15 카트를 밀어보자
  4. 2011.06.06 강릉집&아비시니카&레지던트

2011. 06. 30

트랜스포머를 보러 가려고
예매를 해 놓고

서북면옥에서 냉면을 먹고

향숙언니&웅채오빠네에서
같이 '랭고'를 보고
씨리얼을 먹고 -

그리고
향숙언니랑
웅채오빠랑
정환오빠랑
롯데시네마에 가서
트랜스포머를 봤다.


근데 나 이 날 기분이 별로였는지
사진이 없다.
아하하하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밀리빔

2011. 06. 29

신경이 예민해지고
스트레스를 받을 때
예전에는
혼자 있었는데,
이젠 자꾸 누군가든 만나려 한다.
사람을 만나서
엄청 먹는다.....................
요즘 계속.............

 



1시간 30분 이내로 먹으면 20% 할인해 준다고 붙어 있었는데, 마침 영화 시간까지 딱 1시간 40분이 남아 있었다.




예매를 안 해놓은 상태여서
먹다가 중간에 예매도 하고 -



디저트까지 먹고

영화보러 고고 -



영화 보고나서
카페베네에서 놀았다.




웅채오빠가 장미랑 종이학이랑 접어줬다!

카페베네에 있던 쿠션이랑
내 손톱색이랑
장미꽃 색의 절묘한 조화!



아무튼 놀고 있는데
정환오빠가 와서
취직이 되었다면서! (축하!)
쏘겠다고!
우리 바이킹스 다녀왔는데.......
그래서 쏘는 거라며! (하하하...)

같이 쏘맥을 마시고
헤롱헤롱하며 집으로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밀리빔

2011. 06. 15

카트에 담는 건 어쩌고
자꾸 밀으래!





아무튼 카트밀기는
영화 시간이 다 되어서
다음 기회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밀리빔

2011. 06. 06

집에 박혀서 우울해하던 날,
불러주는 언니오빠한테 고마웠다!

비록 나는 예의없게 맨얼굴로 나갔지만..
(피부트러블 때문이기도 했지만
정말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은 날이기도 했다)


강릉집에서 우럭회무침.
그리고 아비시니카 야외테라스에서 놀기.

이마트에서 수박을 보고는
열 통쯤 집에 가져다 놓고 싶었다.

영화 레지던트는...........왜 봤을까
아무것도 모르고 그냥 영화가 보고 싶어서 봤는데
이런 내용인 줄 몰랐다. 하아...
사이코변태영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밀리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픽시타고 랄라 ♩♬♪
밀리빔

공지사항

Yesterday14
Today1
Total57,413

달력

 « |  » 2017.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